FANDOM


캐릭터 개요Edit

이름 유히 프란시스
종족 인간(길노디안)
출신 케이오스엘튼
성별 여성
나이 15세(대륙력 677년 4월 기준)
생일 8월 24일
신장 168cm
체중 52kg
사이즈 B76-W57-H80
인상도 +2

실비아의 친구에서 파티유일의 제대로 된무당이라는 자리까지 올라온 인생역전극 캐릭터. 5기 끝물에 살짝 나왔었다.

첫 언급은 5기의 블레이즈 편이었으며, 실비아가 블레이즈에게 이를 간 이유로 등장했다. 본래 발랄한 성격인 실비아의 친구였으나, 블레이즈에 의해 오크들에게 검열삭제를 당한 뒤 캐삭빵을 맞아서 게임을 접었던 불쌍한 친구 A의 역할이었다. 이후 이름만 간간히 나오다가, 5기 말에서 캐릭터를 새로 만들어 합류. 그러나 5기가 끝났다. 그리고 6기에서 실비아의 친구로써 초반 동료로 합류한다. 성격은 경박하면서도 발랄한 건강소녀 캐릭터.

어릴 적부터 엘튼 숲에서 살고 있었지만, 본적은 불명, 유히의 어머니는 본래 어느 귀족의 하녀였지만 주인의 아이를 배는 바람에 버려져버리고 말았다. 출산으로 몸이 약해진 유히의 어머니는 객사했고, 유히는 근처 산의 심마니 노인에게 주워져 길러졌다. 덕분에 유히는 어릴적부터 산으로 숲으로 채집활동을 도우며 건강하게 자라날 수 있었다. 또한 근처에 사는 무당에게 공부를 배우면서 자신도 모르게 영적 능력에 눈을 뜨기도 했다.

8살 전후로 해서 유히는 엘튼 숲에서 우연히 실비아를 만나게 되었고, 둘은 금새 친구가 되어 시간이 날 때마다 만나 숲을 모험하곤 했다. 본래 엘튼 숲은 위험한 곳이었지만 유히는 철이 들기도 전부터 숲과 산을 타며 심마니 노인의 노하우를 전수받았기 때문에 엘튼 일대의 길은 모조리 꿰고 있어서 위험에 빠지는 일도, 길을 잃는 일도 없었다.

그러던 어느 날, 실비아가 엘튼을 가로지르는 큰 강- 선강에서 떠내려온 익사체미라벨을 구해주고, 그녀를 쫓아 달려온 일련의 일행과 대적하게 된다. 유히는 무당으로부터 배운 도술로, 실비아는 용병들로부터 배운 전투기술로 나무막대를 휘두르며 덤볐지만 진짜 무기와 갑옷으로 무장한 무리에게는 소용이 없었고, 곧 죽을 것 같은 위기에 처했을 때, 실비아가 미라벨과 계약하면서 미라벨, 거울 칼날을 손에 넣어 그 능력으로 적들을 물리친다.

이 사건 이후로 실비아는 자신의 장래를 용병으로 결정하고 넓은 세계를 모험하겠다는 꿈을 밝힌다. 유히 역시 그런 실비아를 따라가고 싶다고 생각하지만 이번 전투로 자신이 약하다는 것을 실감하곤 자신도 용병이 되기 위해 수련하기로 결정한다. 실비아에겐 성인식 이후에 숲에서 만나자고 말하곤 무당의 밑으로 들어가 영력을 갈고닦으며 실비아에게 짐이 되지 않기 위해 봉술로 신체를 단련한다.

그리고 실비아의 성인식 날, 약속장소에서 보육원에서 나올 실비아를 기다리던 중에 블레이즈가 통솔하는 오크 무리에게 습격당한다. 뒤늦게 실비아가 가세했지만 숫적 우위인 오크 도적단에 당해내지 못한 채, 실비아는 큰 상처를 입고 유히는 오크들에게 납치당한다. 그 후, 수갑이 채워진 채 노예로 팔려나갈 뻔 하지만 오크들이 움직이기 전에 새로운 동료들과 함께 나타난 실비아에 의해 구해지고, 그대로 실비아와 함께 츠카사의 동료가 되어 여행을 시작한다.

직업 및 평가Edit

주 직업 신령술사
보조 직업 도사
보조 직업 창수

범용성이 높은 무당 계통의 직업을 주로 지녔으며, 호신을 위한 전사 직업을 하나 보유하고 있다.

주 직업인 신령술사나 보조 직업인 도사는 단일로 큰 효율을 보기는 힘든 직업이지만 다른 직업들과의 시너지가 좋은 편이다. 사실상 창수를 주 직업으로 보고 운용해야 하지만, 신령술사 특유의 아우라와 소모품처럼 쓸 수 있는 도사의 부적, 공격 횟수가 많으면서도 관통력을 통해 실 공격력 이상의 위력을 뽑아내는 창수의 조합으로 초반부터 상당한 강캐로써 두각을 드러냈다.

전용무기 같은건 없지만 그 자체만으로도 충분히 강력하다. 아우라를 전문으로 사용하는 신령술사와 스탠스를 전문으로 사용하는 창수의 조합으로, 양쪽을 모두 조합해서 재미있는 시너지를 많이 낼 수 있다. 가령 파죽지세와 곰의 상으로 적에게 손쉽게 [충격]을 부여한다거나, 파죽지세와 매의 상으로 관통력을 높이면서 더 많이 공격한다거나, 곰의 상의 효과를 역이용해 방진을 유지하고 두 번만 공격한 뒤 차례를 넘기고, 자신을 공격해온 상대를 선제공격해 충격을 걸어서 행동을 스킵시키는 식으로 사용하는 방법도 있다.

메인 캐릭터나 짝패 어느쪽으로 기용해도 범용성이 뛰어나며 화력이 강한데다 관통력이 보장되서 평균 이상의 전투력을 기대할 수 있지만, 스스로를 보호할 수단이 적은데다 방어력도 저항력도 뛰어나지 않아서 전투지속력이 떨어진다. 거기에, 지금까지는 의외로 대두되지 않았었지만 사실 유히는 캐스터 직업을 메인으로 삼고있는 주제에 영창속도나 정신력이 전사 몰빵인 실비아와 비교해서 조금 높거나 낮은 수준이다. 이 정도면 사실상 주 직업이 창수고 보조 직업이 무당이라고 하는게 맞을 지경.

그렇다고 공격력이 높아 창수로써의 활용도가 높냐면 그건 또 미묘한 것이, 셴 라네트의 존재이다. 공격력은 셴이 확실히 우위에 서있으며, 전투 효율을 따지면 세 직업을 모두 전사로 가진 셴이 훨씬 유능하다. 이전까지는 파티 유일의 창수로써 유니크한 전투력을 자랑했지만, 셴이 유히의 레벨을 따라잡으면서 오히려 격차가 벌어져버렸다. 또한, 양손무기 사용자 고유의 악점인 명중 하락을 커버할 수 있는 방법이 적다는 것도 유히의 약점 중 하나. 그러나 최근 잦은 업데이트가 벌어지는 동안 유히의 참전이 거의 없었음으로 속단은 금물.

일반 전사들과는 달리 치유 파동이나 공생, 광폭화, 신내림, 땅울림 등을 겨우 정신력 10, 행동력 10으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 최대의 차별점. 영력을 모으는 것도 어렵지 않아, 부적을 남발하는 것만으로도 셴과 큰 차별점을 둘 수 있다. 범용성이 좋기 때문에 어떤 짝패와도 잘 어울리며, 메인으로 나서도 부담이 없는 전천후 캐릭터라는 점은 확실하다. 비교를 받고 있는 셴과의 짝패의 시너지도 좋을 것으로 예상되는 것이, 광전사의 분노를 공유받으면 둘 다 분노를 쌓는 창수가 되어서 파죽지세의 장병기 무쌍을 보여줄 수도 있을 것이다.

지원관계Edit

우정(1) 실비아 니들리스: 어려서부터 함께 놀았던 소꿉친구. 서로 성격이 다르지만 궁합이 잘 맞는다. 키는 유히가 더 크지만 가슴은 실비아가 더 크다.

명대사Edit

"괜찮아요. 우리는 오늘 피를 마실 테니까... 으헤헤헤헤~ 응? 아, 오랜만에 전통의식의 제물로 바칠 피를 구해볼까 하고." - 14화, 한아비당에게 복수를 다짐할 때

기타Edit

  • 처음 캐릭터 제작 시에는 뭐 이런애를 초반 동반자로 받냐는 의견도 있었지만, 완성 후의 의견은 초반 강한 아군의 법칙으로 프롤로그에는 플레이 불가능한 캐릭터라는 평을 받을 정도로 굉장한 위력을 자랑했다. 당시 정립되지 않은 룰 탓에 아군 중에서는 유일하게 관통력의 수혜를 받는 캐릭터였으며 명중도 낮은 편이 아니어서 방어를 제외하고는 흠을 잡을 수가 없는 캐릭터였다.
  • 관통력 정립 후, 메인 멤버에서 빠져버렸기 때문에 현재의 강함은 미지수. 하지만 땅울림과 광폭화의 무료사용만으로도 이미 파티 내에서 완전한 차별화가 가능하다. 퀴레루마리아의 복귀 가능성이 어두운 지금, 파티 내의 유일한 무당이기도 하고.
  • 약간 변태적인 숙녀 속성을 보유하고 있었지만, 하야 트리거의 등장으로 완벽하게 밀려나버렸다.